고구마

가 지

꽈 리 고 추 배 추
브 로 콜 리
시 금 치 완 두 콩 호 박
토 마 토 감 자 고 추 당 근
봄 양 배 추
샐 러 드 채 소 수 박
쑥 갓 오 이
강 낭 콩 딸 기
민 트 부 추
셀 러 리 양 상 추 옥 수 수 토 란

 

 

시금치

시금치를 많이 먹으면 뽀빠이처럼 힘이 세진다고 해서 한번 키워보기로 하였다. 씨를 뿌리기만 하면 잘 자랄 것이라고 생각했는데, 의외로 흙 선택이 까다로운 채소인 것 같다. 좋은 흙에서 훌륭한 채소가 자란다는 걸 증명해주는 작물이다.

① 씨뿌리기
㉠ 보통때보다 퇴비를 많이 넣고 나뭇재를 뿌린 뒤 갈아준다.
㉡ 폭 40cm 정도의 베드를 만들고 15cm 간격의 줄을 긋는다.
㉢ 그 고랑에 1cm 간격으로 씨를 심는다.
㉣ 주변의 흙을 덮고 거름과 나뭇재를 조금 뿌려준 후 괭이의 등 부분으로 살짝 눌러준다.

② 풀뽑기와 추비
발아가 끝나면 주변의 풀을 뽑고 나뭇재나 거름을 다시 뿌려준다.

③ 수확
5cm 정도 자라면 복잡한 곳을 솎아내면서 수확한다. 서리가 내리면 단맛이 더 짙어진다. 가을에 파종한 경우에도 봄이 되면 꽃대가 빨리 나오니까, 일찍 파종한 것은 봄이 오기 전에 수확해야 한다.

④ 월동 준비
겨울에 바람이 많이 불고 강한 곳이라면 한랭사를 덮어준다.
㉠ 베드의 폭에 맞추어 활죽을 꽂고, 그 위에 한랭사를 빈틈없이 덮어준다.
㉡ 한랭사의 끝에 흙을 얹고 발로 밟아 날아가지 않게 한다.

⑤ 한랭사 벗기기
3월 하순이 되면 한랭사를 벗긴다.